해성왕조

해성왕조
왕실의 상징기
왕실의 상징기
국가 해성국
작위 매금왕(寐錦王)/군황(君皇)
설립자 전칠(全漆)
현재 수장 전화량(全和量)
건립일 기원후 2세기 추정
해성 왕실의 문장

해성왕조(중국어: 海盛王朝)는 현재 해성국의 왕실이다. 왕조의 개창자는 전칠이며, 현재 왕실의 수장은 전화량이다. 왕실은 대대로 해성국의 전신이 되는 해영국 건국의 공을 세운 진씨 일가의 여식을 왕비로 맞이하는 관례가 있었으나, 일제강점기 해방 이후 이러한 관례가 무너지면서, 왕실이 일반 평민과 결혼을 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역할

과거에는 신라에서 유래된 매금(寐錦)을 그대로 차용하여 사용했으나, 시간이 흐르면서 왕권이 강화됨에 따라 국왕(國王)으로서의 권위와 지위를 내세우면서 매금왕(寐錦王)이라는 독자적인 칭호로 발전하였다. 일본 덴노가처럼 왕실을 개창한 이래, 한 번도 혈통이 끊어진 적이 없었다는 의미로 천세일계(天世一係)를 주장하고 있으나, 현재의 국내 및 국외 사학자들은 천세일계의 개념을 매금왕에 대한 권위와 정당성을 공고히 하기 위한 주장인 것으로 보고있다.

고립된 도서 지형이었기에, 남녀에 신분적 구분인식이 미약했음에 따라 왕실에서는 여러 번 여왕을 배출하기도 하였으며, 1945년 이후에는 전예성을 제외하고는 여왕 시대가 열렸다. 현재 매금왕인 전화량도 여성이다.

역사

해영국은 대대로 군주가 왕권을 행사하는 일이 적었다. 지방분권적 성향이 강했던 만큼 근세까지도 각지에 토주(土主)들의 영향력이 강했으며, 중앙정부 역시 국왕을 대신하여 각 씨족(氏族)들이 조정을 장악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런 씨족들이 조정을 장악하던 시기를 각각 " ~록시대(錄時代) " 라고 명명한다. 대표적인 시대가 바로 오록시대(悟綠時代)와 고록시대(高錄時代).

근세에 이르러서 왕권을 강화하는 시도가 보였으나, 이는 표면적인 경우가 많았을 뿐. 실질적인 국정에 관한 권한은 조정에게 있었다. 특히 신치 군황 시기에는 서구적 입헌군주제를 도입하였으며, 궁중 개혁을 단행하여 일본의 메이지 덴노와 같은 개혁 군주를 양성하기 위한 궁중 교육을 실시하였다. 평소 건강이 좋지않아 병약했던 신치 군황도 서구식 양육을 통해 금세 건강을 회복하였고 이를 바탕으로 국제(國制) 제정 과정에서 내각 심의에 빠짐없이 참석 및 입헌 정치 미성숙기에도 조정의 조정자로서 역할을 행하였다. 즉, 얼굴마담에 대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는 일을 맡게 되었다는 것.

국왕 중심의 전제군주국 체제의 변질과는 다른 양상으로, 내각은 일반 서민들에게 왕실에 대한 맹목적인 충성을 요구하였고, 근대적 교육 과정에서도 왕실 교육을 필수 과목으로 지정하여 교육시켰다. 또한, 내각의 권유에 따라 국민통합의 차원에서 지방 순행을 자주 다녔으며, 이를 통해 덕치 개념을 이용한 체제 순응에 목적으로 이용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