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서린 스펙터

SPECTRE UNIVERSE.png 이 문서는 스펙터 세계관의 공식 설정입니다.
이 설정에 대한 권리는 작성자에게 있으며 무단 편집시 반달 행위로 간주될 수 있습니다.
스펙터 유니버스 틀이 부착된 문서는 모두 세계관 참여자 외 이용을 금지합니다. 참고해주세요.
캐서린 스펙터
Catherine Spencer Spectre

The Week 인터뷰 사진에서
출생 1988년 1월 27일(1988-01-27) (29세)
영국 맨체스터
거주지 한빛민주공화국 단암특별시 울샘구
국적 한빛민주공화국 한빛민주공화국, 영국 영국
학력 다트머스 대학 경영대학원 경영학 석사
경력 스펙터 홀딩스 전무보
스펙터 홀딩스 법무부책임자
스펙터 뱅크 서비스 대표이사
스펙터 생명 대표이사
직업 기업인
소속 스펙터 그룹
배우자 제임스 스펙터
자녀 켄트 스펙터, 아이린 스펙터
부모 아버지 대미언 스펜서, 어머니 안나 스펜서

에섹스 백작부인 캐서린 스펙터(Catherine Spencer Spectre, Countess of Essex. 1988.1.27 ~ 현재)는 한빛민주공화국의 기업인이자 변호사이다.

개요

스펙터 가의 귀족 출신 며느리이자 작위 수여의 1등 공신

웨섹스 백작 대미언 스펙서의 딸이다. 스펙터 엔지니어링 법무팀장(부사장급)과 스펙터 홀딩스 전무보 재직 중으로, 제임스 스펙터 사장의 아내이다. 나이로 보자면 스펙터 가문 전체의 맏며느리지만 본가 중심으로 가사를 처리하는 스펙터 가문의 특성상 오필리아 스펙터 엣슬라 부사장을 도우고 있다.

결혼 이전

영국 맨체스터 출생으로, 부친 대미언 스펜서는 웨섹스 백작이다. 이 덕분에 어렸을 때부터 남부러울 것 없는 생활을 해왔다. 오필리아 부사장과 같이 결혼 이전까지는 평범하게 생활하였던 탓에 특별한 사항은 찾을 수 없다.

학창 시절부터 학업에 뛰어난 재능을 보여 부부는 닮나보다 케임브리지 대학 법학부로 입학하였다. 제임스와 같이 법학자/변호사로서 뛰어난 능력을 인정받아 법학계에서는 유명한 부부라고. 대학 졸업 후 2011년 4월, 제임스 스펙터와 결혼했다.

연애와 결혼

대학 1학년때부터 제임스와 연애를 시작하여 결국 2013년, 대학 졸업 후 바로 결혼했다. 제임스는 대학 재학 시절에 집을 나와 학교 근처의 한 원룸에 세를 내어 살았는데, 이때 생활고를 겪어 늘 추리닝과 청바지를 입고 다녔다. 이때 캐서린 본인은 진지하게 이 사람하고 연애를 해도 될지 고민했다고. 윌리엄 스펙터의 연설을 보면서 "너도 저 쪽 집안 아니냐"라 묻자 제임스는 "삼촌이 먼 친척이라고 했는데 모르는 사람이야"라고 거짓말을 한 바람에 제임스가 과탑을 찍은 것을 봐서 뭔가 다른 사람인건 알았지만 스펙터 그룹 일가라고는 꿈에도 몰랐다고 한다.(...)

결혼식 때 일어난 해프닝이 상당히 재미있다. 제임스와 결혼식을 소소하게 지인과 가족만 불러 치르기로 했다고 한다. 먼저 제임스가 입장하고, 그 다음 캐서린이 입장하는데 본인 측 하객이라곤 동창들과 가족들 뿐인데 제임스 측 하객석으로는 뉴스에서 많이 보던 사람들이 앉아있어 닮은 사람인줄 알았다고. 이후 피로연에서 제임스의 진실을 알고는 쓰러져서 병원으로 실려갔다. 신혼여행을 가면서 거짓말 한 죄로 제임스를 쥐잡듯 잡았다.(...)

본가 맏며느리인 오필리아의 경우에는 스펙터 그룹 내부에서 불이익을 받기도 하고 가족 내부에서 이런저런 말이 많아서 해리 스펙터 사장이 "내 아내 무시하지 말라"라는 일갈을 했다는 카더라가 돌 정도로 대접을 받지 못하는 반면에 캐서린의 경우에는 그런 일이 전혀 없다. 제임스가 어린 나이에 부모님을 잃은 탓에, 제임스와 캐서린의 결혼에 대해 그 누구도 감히 반대를 할 수가 없었다고 하는 뒷이야기가 있다.

부부관계

  • 제임스가 결혼을 상당히 보채는 바람에 결혼과 출산을 상당히 일찍한 편이다.
  • 캐서린이 귀족 출신이긴 하지만 마찬가지로 해리와 오필리아와 같이 서로가 좋아서 한 결혼인 만큼 싸우거나 다투는 일은 거의 없다고 한다.
  • 성격이 시원하고 거침이 없어 제임스 사장이 고민하는 일이 있을 때마다 조언을 많이 해준다고 한다.
  • 교육철학이 '자립'이라 아이린과 켄트에게는 자신의 힘으로 길을 개척하길 바란다고 인터뷰에서 밝혔다. 다른 또래와 같은 학교와 같은 유치원을 보낼 예정이라고 한다.
  • 법무팀 직원 왈, 술을 엄청나게 잘 마신다고 한다. 법무팀 회식 때마다 끝까지 남아있는건 언제나 제임스와 캐서린이라고.


트리비아

  • 결혼 후 제임스와 함께 경영학을 배우기 시작했다. 원래 결혼 후 친정의 지원을 받아 법학 석사를 취득하려했으나 제임스와의 결혼으로 스펙터가의 가족이 된 만큼 경영 관련 지식이 필요했다고 한다. 평생한게 공부인 만큼 우수한 성적으로 석사를 받았다고.
  • 유학 후 2015년 스펙터 엔지니어링 법무팀으로 입사하면서 다시 복귀, 이후 빠르게 승진을 하면서 법무팀 과장(전무급)을 달고 과장을 단지 단 2개월 만에 법무팀장이 되었다. 이 정도면 이 부부가 무서울 정도(...)
  • 지금까지 프리패스로 부사장급까지 올라와 계열사를 떼어주려 생각하던 윌리엄 스펙터 회장에게 직접 찾아가 경영에 대해서 완전히 배우기 전까지는 부사장급에 남고 싶다고 얘기했다고 한다.
  • 시누이인 애프라 스펙터와는 아주 절친하다고. 성격이 잘 맞아서 정작 애프라는 친척인 제임스보다 캐서린이 더 친하다고 한다.
  • 오필리아와 담을 쌓은 건 아니어서, 오필리아가 미국 유학을 버거워 하고 있을 때마다 도움을 줬다고 한다. 어찌보면 스펙터 가에서 해리 다음으로 윌리엄 스펙터 회장과 함께 오필리아를 지지해주는 사람이기도 하다.